편집 : 2024.07.18(목) 09:58
하모니로 사회공헌, DSME 주부합창단 창단
  • 입력날짜 : 2013. 03.26. 16:28
피아노 앞에서 연습 중인 단원과 신동호 교수
‘나의 살던 고향은 꽃피는 산골’

DSME 주부합창단의 창단식이 열린 애드미럴 호텔 대연회장에 고향의 봄을 노래하는 화음이 울려 퍼졌다.

대우조선해양(대표이사 고재호) 임·직원 및 가족사와 협력사 직원 부인 49명으로 구성된 DSME 주부합창단이 26일 창단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하모니를 통한 DSME 가족사랑의 실천 및 사회공헌’을 모토로 하는 DSME 주부합창단은 음악을 통해 주부들의 취미생활을 개발하고 사회활동을 확대하기 위해 탄생했다.

행사에 참석한 이철상 인사지원실장(부사장)은 격려사를 통해 “대우조선해양 모든 임직원은 회사가 사회를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을 것인가를 늘 고민하고 있다” 고 강조하면서, “DSME 주부합창단이 회사의 위상을 높이고 감동까지 선사하는 명실공히 최고의 합창단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고 말했다.

창단식 후 점심식사를 통해 서로의 얼굴을 익힌 단원들은 곧바로 연습에 들어갔다.

합창단 교육을 맡은 중앙대학교 음악학부 신동호 교수는 단원들에게 “노래를 통해 대우조선해양의 정체성을 잘 표현하는, 그래서 꿈과 희망을 전달하는 합창단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매주 화요일에 모여 3시간씩 연습을 진행할 예정인 DSME 주부합창단은 향후 월 1회 이상 지역 내 복지시설을 방문해 공연을 가질 계획이다.

또한 회사가 반기 별로 개최하는 어울림콘서트에도 참여하며, 2년 후부터는 본격적으로 전국 단위 대회에 도전할 예정이다.

이철상 부사장의 창단식 축사



오정미 기자 webmaster@morningnews.or.kr        오정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