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1.23(월) 14:46
English 日文 中文
'직장의 신' 정유미, 얼굴에 잉크범벅 "이번엔 무슨 일이?"
  • 입력날짜 : 2013. 04.22. 17:18
사진제공, 판타지오 SNS 페이스북
KBS 2TV 월화드라마 '직장의 신(극본 윤난중 연출 전창근)'에서 계약직 신입사원 '정주리'역을 맡아 열연 중인 정유미가 잉크 범벅을 한 사진을 공개해 호기심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정유미의 소속사 판타지오 공식 페이스북에 "'직장의 신' 촬영 중 잉크 범벅이 된 정주리~ 이번엔 또 무슨 일일까요?" 라는 설명과 함께 촬영 현장 사진이 공개됐다.

사진 속 정유미는 얼굴과 양손에 온통 잉크를 묻힌 채 불안한 듯한 모습을 보이고 있으며, 이와 관련해 이번엔 또 무슨 사고가 터졌을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정주리씨~ 이번엔 무슨 일인가요?!" "잉크 찍힌 얼굴도 빛나는 정유미! 파이팅!" "직장의 신은 정유미 때문에 보는 1인! 이번에도 궁금궁금"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남운영 기자 choidhm@empal.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