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1.30(월) 10:46
English 日文 中文
상주 공검 한국타이어 전용 40만평 산업단지 조성
  • 입력날짜 : 2014. 02.10. 14:26
경상북도가 상주 공검면 일원에 한국타이어 테스트 엔지니어링센터 건립에 필요한 40만평 규모의 일반산업단지를 조성한다.

경북도는 한국타이어(주)가 상주시를 통해 공검면 일원에 전용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투자의향서를 제출함에 따라 산업단지 조성을 위해 적극 나섰다.

첫 단추로‘경상북도 산업단지개발지원센터’를 가동해 道 관련부서 및 유관기관 관계전문가 20여명으로 구성된 현지조사 T/F팀을 꾸려 산업입지타당성 현장점검에 나섰다.

상주 공검 일반산업단지 개발은 한국타이어(주)와 道, 상주시가 체결한 투자양해각서(2013.9.12.)에서 2020년까지 총 2,535억원을 투자해 약 40만평 규모의 국내 최대의 타이어 주행시험장과 연구개발(R&D) 클러스터 조성하는 사업이다.

한국타이어 전용산업단지가 조성되면 400여명 등 고용창출은 물론 연간 외국 바이어 등 4∼5000명의 유동 인구가 발생, 지역경제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재춘 경상북도 건설도시방재국장은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와 새로운 일자리창출을 위해 산업단지조성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행정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서용찬 기자 ycseo@morningnews.co.kr        서용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