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3.09.22(금) 16:03
통영 욕지도 감귤을 품다
  • 입력날짜 : 2015. 05.20. 14:36
욕지도 감귤
경남 통영시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욕지도에 감귤묘목 6000그루를 공급했다.

통영시는 감귤의 지속적인 생산기반 확충으로 농가소득을 향상시키고 감귤재배지역의 안정적인 기반 유지 및 관광상품화를 위해 욕지감귤작목반을 대상으로 묘목을 제공하는, 시와 농협간의 협력사업을 벌이고 있다.

시와 농협 그리고 작목반은 지난 1월 사업추진 협의회를 개최하고 작목반원 정비, 묘목확보를 위한 사전조치, 사업추진사항 등을 논의했다.

2월에는 우량품종 확보를 위해 2일간 제주도에 직접 현지 출장, 묘목 공급을 위한 사전준비를 하고 3월에는 욕지감귤작목반에 감귤묘목을 공급, 현재 재배 중에 있다.

지난 2012년 여름, 잇따른 3개 태풍이 덮치면서 받은 염분피해와 최근 남해안 최저극기온 심화로 감귤 동해 발생 빈도가 높아지고 있다.

욕지감귤의 옛 명성을 되찾고 욕지도 감귤을 관광상품으로 특산품화시켜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감귤묘목 지원사업에 나서고 있는 통영시는 공급된 어린 묘목 육성을 위한 방풍림도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오정미 기자 webmaster@morningnews.co.kr        오정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