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1.23(월) 14:46
English 日文 中文
유병재, YG 입사 비하인드 이야기 전격 대공개
  • 입력날짜 : 2015. 06.16. 13:58
사진제공 KBS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해투')측은 16일, “손호준-임원희-김동욱-유병재-김풍이 ‘여심저격수 특집’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손호준은 약 1년 만에 ‘해투’를 다시 찾았다. 손호준은 최근 특유의 순수한 매력으로 수 많은 예능프로그램들을 종횡무진하며 ‘예능계의 블루칩’으로 떠오른 바 있다. 이에 ‘해투’에서도 순도 100프로의 ‘순수 토크’로 여심을 흔들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어 임원희는 지난 2013년 이후 약 2년만에 ‘해투’에 출연한다. 그는 지난해 KBS2 ‘나는 남자다’를 통해 유재석과 MC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에 유재석과의 재회가 어떤 시너지를 불러일으킬 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김동욱 역시 2012년 이후 오랜만에 ‘해투’를 재 방문한다. 그는 과거 출연 당시 “연상녀가 좋다. 박미선 정도의 나이 차이도 가능하다”고 밝히며, 수많은 연상녀의 마음을 송두리째 흔든 바 있다. 이에 이번 출연에서도 솔직하고 화끈한 토크로 여심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기대를 높인다.

뿐만 아니라 떠오르는 ‘대세남’ 유병재의 출연 역시 이목을 집중 시킨다. 유병재는 최근 파격적인 대우를 받고, YG에 신입사원으로 입사하며 특급 화제를 불러모은 바 있다. 유병재가 YG 입사 후 처음으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는 만큼, 그가 ‘해투’에서 YG 입사 뒷이야기를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나아가 ‘차세대 요섹남’ 김풍도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김풍은 웹툰작가 겸 방송인으로, 최근 특급 셰프를 잡는 ‘무면허 요리사’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더욱이 그는 자타공인 ‘자취요리’의 1인자. 이에 그가 자신의 특기인 MSG 레시피를 통해 ‘야간매점’을 평정할 수 있을지 기대감이 증폭된다.

이에 제작진은 “오는 403회 방송은 ‘여심 저격수 특집’으로 진행된다”고 밝힌 뒤, “손호준-임원희-김동욱-유병재-김풍 5인방이 각자 다른 매력으로 여심을 사로잡을 것이다.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최수빈기자 hellowyona12@nate.com        최수빈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