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05.22(화) 12:06
English 日文 中文
부산시 직접고용 비정규직 근로자 정규직 전환
  • 입력날짜 : 2018. 01.02. 14:42
부산시는 본청, 직속기관, 사업소에서 직접 고용한 기간제근로자 648명에 대해 정규직 전환심의위원회(2017.12.27. 의결)와 공무직 인사위원회(2017.12.29. 의결)에서 정규직 전환을 최종 확정했다고 2일 밝혔다.

상시․지속적 업무에 종사하는 근로자 중 전환이 198명, 경쟁채용이 26명이며, 상시․지속적 업무에 종사하는 60세 이상 고령자 217명은 고용안정을 고려하여 계약종료일로부터 1년 간 고용을 보장하기로 결정했다.

일시․간헐적 업무 종사자 등 전환예외 사유 207명을 제외하고 전환심의 대상자 중 68.1%가 정규직으로 전환하게 된다.

부산시는 "그동안 전환 대상자를 결정하기 위해 지난 7월부터 약 한 달여 실태조사를 실시하고 공정하고 객관적인 전환 심의를 위하여 9월 한국노총과 민주노총 노동계 관계자, 고용노동부 추천 인사, 공무원노조, 시의원 및 부산시 관계자 등이 참여하는 정규직 전환심의위원회를 구성하고 총 8차례의 회의를 거쳐 최종 확정했."다고 밝혔다.


서진일 기자 tyuop190@naver.com        서진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