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2.18(화) 17:47
English 日文 中文
창원성산구 국회의원 보선 4명 등록
권민호 전 거제시장 4일 예비후보 선거운동 시작
  • 입력날짜 : 2018. 12.05. 13:12
노회찬 전 국회의원의 죽음으로 내년 4월 3일 치러지는 창원성산구 국회의원 보궐선거 예비후보 등록 첫날인 4일 총 4명이 예비후보로 등록했다.

손석형 민중당 창원시위원회 위원장(전 경남도의원), 권민호 전 더불어민주당 창원성산 지역위원장(전 거제시장), 여영국 정의당 경남도당 위원장(전 경남도의원), 강기윤 자유한국당 창원성산 당협위원회 위원장(전 국회의원)이 후보등록을 마쳤다.

자유한국당내에서는 김규환(비례대표) 국회의원, 이상철 전 경남도의원이 바른미래당은 이재환(전 창원성산 지역위원장) 중앙당 부대변인, 무소속은 박훈 변호사도 출마가 예상되고 있다.

예비후보자는 선거사무소 설치, 명함 배부, 어깨띠 또는 표지물 착용, 문자메시지 발송, 전화 선거운동 등이 가능하다.

창원성산 국회의원 보궐선거는 2020년 4월 21대 총선을 약 1년 남겨놓고 치러진다.

창원성산은 2800여 입주기업, 고용인원 12만명이 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창원국가산업단지가 있는 곳이다.

권영길 전 민주노동당 대표를 진보정당 최초의 지역구 의원으로 뽑을 정도로 진보성향 표심이 강하다. 노회찬 전 국회의원 또한 이 지역구로 옮겨 3선에 성공하며 재기했다.

2000년 이후 5번의 총선에서 진보진영이 3번, 보수진영이 2번 창원성산에서 당선됐다.


서용찬 기자 newsmorning@daum.net        서용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