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08.16(금) 22:12
English 日文 中文
김해연 전 경남도의원 일본 대사관 앞 1인 시위
  • 입력날짜 : 2019. 08.06. 13:23
1인시위.
김해연 전 경남도의원은 지난 5일 일본 대사관 앞에서 일본제품 불매운동을 위한 1인시위를 벌였다.

시위는 시민들에게 일본의 경제제재의 부당성과 일본제품 불매운동의 당위성을 설명했으며, 많은 시민들의 박수를 받기도 했다.

김 의원은 “일본은 우리나라의 식민지배에 대한 진정한 반성과 경제제재에 대한 부당함의 시정을 촉구하며 이럴 때 일수록 우리 국민이 뭉쳐서 국난을 이겨나가야 한다”는 것을 강조했다.

한편 김 의원은 앞으로도 계속 일본 대사관이나 전국의 주요 지점에서 1인시위를 계속할 예정이다.


서진일 기자 tyuop190@naver.com        서진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