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02.29(토) 14:26
English 日文 中文
부산 침례병원 경매 또 유찰, 3월 19일 재경매
  • 입력날짜 : 2020. 02.13. 14:18
부산 침례병원의 4차 경매가 또다시 유찰됐다.

13일 오전 부산지법 경매4계에서 시행된 4차 경매애서 입찰의향서 제출자가 없어 다음 경매기일로 매각이 연기됐다.

다음 경매기일은 3월 19일이다. 이번 유찰로 최저 매각가격은 20% 낮은 352억여 원으로 떨어지게 됐다.

부산시는 현재 침례병원 공공병원화 타당성 검토 용역을 진행 중으로, 용역 결과가 나오면 관계부처·기관과의 협의를 통해 최적의 공공병원화 방안을 찾아 향후 매수인 또는 채권단과 협상에 나설 계획이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침례병원 공공병원화는 민선 7기 공약사업으로 동부산권 주민의 건강권 확보와 의료 안전망 구축을 위해 반드시 달성해야 하는 사안”이라며 “침례병원 공공병원화 추진에 대해서는 다각도로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반용근 기자 newsmorning@daum.net        반용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