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1.23(월) 14:46
English 日文 中文
사람이 보이면 일단 멈춤? 사기도 보이면 일단 멈춤!
  • 입력날짜 : 2020. 11.04. 15:36
거제경찰서 수사과 수사지원팀 경장 김현빈
최근 재미있게 본 예능 프로그램에서 관세직 공무원이 출연하여 자신의 ‘직업병’에 이야기 하던 중, “브랜드 옷을 잘 사 입지 않는다”고 했다.

가짜가 너무 많이 밀수입되어서 브랜드 옷을 구매할 수가 없다고 했다. 그 장면을 보고 필자 역시도 직업병이 있어 공감을 했다. 나의 직업병은 인터넷 중고거래 사이트를 잘 이용하지 않는 것이다. 혹여 사기를 당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서다.

경찰청 공개 통계에 따르면, 사이버 사기는 18년도 11만8천건에서 19년도 15만 1천건으로 전년대비 27.9% 증가했다.

중고거래사이트의 다수 신설 및 이용자 증가와 장소적 지리적 제약이 없어 범죄자들이 이를 이용하여 쉽게 사기행각을 저지르기 때문이다.

범죄자들은 대부분 사기를 저지른 후, 유흥 및 생활비 등으로, 돈을 탕진하여 수사기관에서 검거를 하더라도, 피해금액에 대한 변제를 받을 수 없는 경우가 많다. 이렇기에 사이버 범죄는 당하지 않도록, 한 걸음 물러서 의심하는 습관으로 예방해야 한다.

사이버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첫 번째 시세보다 저렴한 물건은 반드시 의심하고, 스마트폰 앱인 ‘사이버 캅’앱 등을 통해 판매자 전화번호와 계좌번호를 조회해 보아야 한다.
두 번째 가급적 경찰서 및 인근 지구대 앞에서 낮 시간에 판매자를 직접 만나 물건과 돈을 교환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안전거래를 유도하며, 링크를 보낼 시 절대 접속하지 않아야 한다.

거제경찰서에서는 이를 예방하기 위하여, 인터넷 카페 및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범죄 예방 카드뉴스 등을 통해 범죄수법 및 대응 방법 등을 자세히 안내하고 있으니, 이를 참고하여 사기 피해를 입지 않았으면 한다.


반지연 기자 banji1052@naver.com        반지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