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1.21(화) 17:38
'입시 교육정책 서두르면 안 된다'

언제나 정권이 바뀌어 이때쯤 되면 중·고 학부형들은 자녀 대학 입시 때문에 고민이 한없이 많다. 2012년 우리나라 대학의 한해 입시종류가 총 3600개나 넘을 때도 한때 있었다. 전국 4년제 대학 200개교가 평균 각각 98회 전형을 치른 셈이 된다. 흔들리는 대…

이         름
이   메   일
이 모 티 콘
제         목
내         용
스팸글 자동등록을 막기위해 왼쪽의 글자를 입력해 주세요.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