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해경, 주말 사건사고 긴급대응
  • 입력날짜 : 2024. 02.19. 15:34
통영해양경찰서(서장 한철웅)는 18일 오후2시 15분경 거제시 대병대도 인근 해상에서 A호(3톤급, 연안복합, 승선원 2명)가 암초에 좌초되어 침수되고 있다는 신고를 접수받고 구조세력을 급파했다.

현장에 도착한 통영해경은 승선원 모두 생명에 지장이 없으며 선저 일부에 침수가 발생했으나 자체배수가 가능한 사항을 확인하고, 안전관리를 실시하며 사고선박을 견유항으로 안전하게 입항 조치했다.

침수선박은 18일 오전 5시 경 견유항에서 출항, 북여도 인근에서 조업 중 인근 암초에 좌초되어 기관실 부근 선저 외판에 크랙과 함께 침수가 발생하자 구조를 요청하게 된 것이다.

19일 새벽 2시 39분경에는 통영시 용남면 해간교 인근 해상에서 입항을 위해 이동 중이던 B호(2톤급, 연안통발, 승선원 1명)가 암초에 좌초되어 이동이 불가하다는 신고를 접수받고, 구조대가 입수해 선저 파공부위가 없는 사항을 확인 후 이초시켜 통영시 연기항으로 안전하게 입항조치 했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선박 운항 시 해상 지형지물 및 물때를 잘 파악해 저수심, 암초등의 위험요소로부터 사고를 대비해야한다”고 말했다.


오정미 기자 newsmorning@daum.net        오정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모닝뉴스 (http://www.morningnews.co.kr) 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morni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