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붕백병원, 제25대 최영균 병원장 취임
  • 입력날짜 : 2024. 03.04. 14:45
최영균 병원장.
거붕백병원 제25대 최영균 병원장이 2일 취임했다.

거붕백병원은 본관 8층 다목적홀에서 거붕그룹 백용기 회장을 비롯하여 임직원과 해운대백병원 김성수병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제25대 최영균 병원장의 취임식을 가졌다.

신임 최영균 병원장은 인제대의대 졸업하고 서울백병원 인턴과 레지던트 과정을 거쳐 부산대 대학원에서 의학박사 학위 취득. 부산백병원 교수, 캐나다 앨버타 주립대학 월터매켄지병원 교환교수, 해운대백병원 병원장을 역임하고 지난해 거붕백병원으로 근무지를 옮겼다.

백용기 이사장 겸 그룹 회장은 격려사에서 “전임 김형중 병원장에 대한 감사인사와 존 시브리 박사의 설립 이념을 이어받아 기독교정신에 입각하여 선한사람이 운영하는 선한 병원, 그리고 선한 나눔으로 우리지역 최고의 병원으로 발전시켜달라”고 당부했다.

최영균 병원장은 취임사에서 “지난 2년간 어려운 시기에 병원을 맡아주신 전임 김형중 병원장께 감사드리고, 병원의 도약을 위한 중요한 시기에 병원장을 맡아 무엇보다 직원들의 소통과 화합이 중요하다. 직원이 행복한 병원! 거제시민에게 선한 영향력을 주는 병원으로 거듭날 것이며, 의료진 전문진료 역량을 강화하여 환자들에게 보다 편리하고 효과적인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오정미 기자 newsmorning@daum.net        오정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모닝뉴스 (http://www.morningnews.co.kr) 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mornin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