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0.26(월) 13:50
English 日文 中文
컴투스 ‘이노티아4’, 출시 직후 앱스토어 1위 등극
‘이노티아4: 베르켈의 암살자’, 출시 2일 만에 엡스토어 유료 앱 인기순위 1위 등극
  • 입력날짜 : 2012. 04.30. 13:15
이노티아4 포스터
컴투스의 RPG ‘이노티아4: 베르켈의 암살자’가 26일 애플 앱스토어에 출시된 이후 선풍적인 인기를 모으며, 국내에서 단숨에 ‘앵그리버드’를 제치고 유료 앱 인기 순위 1위에 올라 화제다.

‘이노티아4: 베르켈의 암살자’는 모바일 정통 RPG로 꾸준한 인기를 누려온 컴투스의 대작 RPG ‘이노티아’ 시리즈의 스마트폰용 최신작으로, 더욱 강화된 시나리오와 전작 대비 2배 이상 넓어진 380여 개의 맵, 230여 개의 다양한 퀘스트 등 풍부한 콘텐츠로 출시 이전부터 모바일 게이머들로부터 큰 관심을 모아왔다.

‘이노티아4: 베르켈의 암살자’는 출시 직후 앱스토어 국내 유료 앱 인기순위 10위 권에 바로 진입한 데 이어 27일부터 유료 앱 인기순위 1위에 오르고, 전체 앱 매출순위에서도 3위에 오르는 등 가파른 인기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앵그리버드’ 등 해외 유명 게임들을 제치며 올랐고, 국내 유료 앱 인기 순위 5위권 내에 유일한 국산 게임으로 자존심을 지키며 올라 있는 점에서도 이번 1위의 의미는 깊다. ‘이노티아4: 베르켈의 암살자’와 함께, ‘타이니팜’, ‘컴투스프로야구2012’ 등 국내 앱스토어 매출순위 5위 이내에 컴투스의 게임이 4개나 들어있는 점 역시 눈에 띄는 점이다.

컴투스는 ‘이노티아4: 베르켈의 암살자’가 그 동안 스마트폰에서 재대로 즐길 수 있는 정통 모바일 RPG를 기다려온 스마트폰 유저들의 갈증을 시원하게 해소시켜주며 이 같은 인기를 모을 수 있었던 것으로 보고, 스마트폰 환경에서도 ‘이노티아’ 시리즈가 모바일 최고의 대작 RPG 브랜드로 자리잡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창남 기자 choidhm@empal.com        최창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