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13(금) 15:47
English 日文 中文
용감한 형제, 시트콤 '일말의 순정' 깜짝 등장 '폭소'
  • 입력날짜 : 2013. 03.14. 17:21
사진제공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작곡가 용감한 형제가 KBS 2TV '일말의 순정'에 특별출연 했다.

용감한 형제는 1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시트콤 '일말의 순정' 18회에서 극중 민수 커피숍에서 인기 작곡가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유명 작곡가인 용감한 형제는 민수 커피숍에서 거친 외모로 선미엄마(권기선)으로부터 돈 받으러 온 사람으로 오해를 받게 됐다.

하지만 용감한 형제는 수다스러운 선미엄마에게 작곡 영감을 받아 그에게 먼저 다가갔으나 선미엄마는 용감한 형제가 다가오자 "아이구, 살려주세요. 제 딸 결혼식은 보고 죽어야지요. 다시는 공공장소에서 떠들지 않을게요"라며 손발을 싹싹 빌어 시청자들을 폭소케 만들었다.

이어 곧 선미엄마는 용감한 형제가 유명한 작곡가임을 알게 된 후 용감한 형제와 즐거운 수다시간을 즐겼다.

용감한 형제는 MBC '스타오디션-위대한 탄생3'과 KBS 예능 프로그램 '달빛 프린스' 고정 예능 활동을 마무리 후 현재는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제작자로써 그동안 미뤄뒀던 소속가수들의 새 음반을 비롯해서 다수의 가수들의 신곡 작업에 몰두하고 있다.



남운영 기자 choidhm@empal.com        남운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