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0.23(월) 18:27
English 日文 中文
창원해경, 칠천도 앞 바다 낚시어선 구조
  • 입력날짜 : 2017. 10.13. 14:11
예인중인 낚시선
창원해양경찰서는 12일 오후 1시 40분께 거제 칠천도 앞 대광이도 인근 해상에서 추진기(스크루)에 폐그물이 걸려 운항이 불가능한 낚시어선 D호(3톤, 승선원 9명)를 무사히 구조, 예인중이라고 밝혔다.

창원해경은 경비정(P-63)을 현장으로 보내 승객 8명을 경비정으로 옮겨 태우고 현재 D호를 진해항으로 예인하고 있다.

선장 Y씨(50세)는 항해 중 스크루에 이물질이 걸려 배가 멈추자 이를 제거하기 위해 직접 물에 들어가 작업하던 중 저체온증을 느껴 다시 올라왔고 승객 중 한명이 구조를 요청했다.

창원해경 관계자는 “안전장구 없이 직접 물에 들어가는 것은 자칫 2차사고의 위험이 있으므로 선박의 안전에 이상이 생기면 즉시 해양경찰에 구조를 요청해 줄 것”을 당부했다.


서용찬 기자 webmaster@morningnews.co.kr        서용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