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07.20(금) 17:40
English 日文 中文
고현시가지 침수 '배수장' 대안 될까
  • 입력날짜 : 2018. 07.06. 16:40
고현항 매립 1단계 공사가 마무리 됐지만 거제시민들은 불안하다.

바다를 매립하면서 폭우가 쏟아질 경우 배수가 원활하지 못해 닥칠 도심의 침수피해 때문이다.

이 때문에 배수펌프시설이 설치됐습니다. 오늘은 이 시설에 대한 브리핑이 있었다.

그러나 이 배수장은 추가 매립으로 바다로 유입되지 않는 빗물을 처리하는 것에 불과해 고현시가지 침수를 막을 수 있는 대안은 되지 않을 전망이다.

오히려 장평지역의 우수까지 고현천으로 쏟아붙는 꼴이어서 고현천 범람가중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높아지고 있다.





서용찬 기자 newsmorning@daum.net        서용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