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15(목) 16:51
English 日文 中文
변광용 거제시장 양대조선소 공식 방문
  • 입력날짜 : 2018. 07.11. 21:49
정성립 사장과 악수하고 있는 변광용 시장
변광용 거제시장이 11일 취임 후 처음으로 대우조선해양과 삼성중공업을 방문했다.

변 시장은 정성립 대우조선해양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과 남준우 삼성중공업 사장 등 경영진과 간담회를 가진데 이어 김원극 삼성노동자협의회 위원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변 시장은 민선7기 공약사항으로 조선업을 살릴 방안으로 두 조선소 노사를 먼저 찾아 머리를 맞대고 방법을 찾겠다고 한 약속을 지키기 위해서였다.

변 시장은 양대 조선소 사장과 면담에서 “지역경제가 너무 어렵다. 거제지역 밖의 물류업체, 기자재업체를 거제로 유치하고 입주시키는 것이 필요한데 양대 조선소에서 방안을 찾아 달라”고 하자 양대 조선소 사장들은 “이미 계획 중이다. 지역에 물량을 우선배정 하는 등 유인책을 시행할 것이다.”고 확약했다.

또, “조선산업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대규모의 구조조정이 없었으면 한다며 ”노사정협의체를 구성하자”라고 말하자 “이에도 역시 근본적으로 찬성 한다”고 답했으며 “노사정협의체를 정례화해서 여기에서 조선업 부활, 고용문제 등을 지속적으로 논의를 이어 가면서 방안을 찾자”고 답했다.

한편 변 시장은 “이와 관련해서 행정적으로 지원이 가능한 부분은 발 벗고 나서서 정부에 건의 하는 등 최선을 다해 도우겠다.”고 말했다.

이날 양대 조선소 방문은 오후 2시부터 4시 30분까지 이어졌다.




서진일 기자 newsmorning@daum.net        서진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