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04.20(토) 09:21
English 日文 中文
통영해경, 음주운항 어선 선장 검거
  • 입력날짜 : 2019. 02.07. 11:01
혈중알콜 농도가 단속기준치인 0.03%를 넘었다.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해철)는 지난 6일 오후 2시 28분께 통영시 산양읍 풍화리 태도(이끼섬) 인근해상에서 음주운항 선박 A호(1.91톤, 유자망)의 선장 박(52)모씨를 해사안전법 위반혐위로 검거했다고 7일 밝혔다.

통영해경에 따르면 통영파출소 연안구조정이 설 연휴 다중이용선박 특별 안전관리 임무수행 중 A호 선장 박모씨를 상대로 음주측정한 결과 혈중알콜농도 0.044%로 해사안전법 위반 사범으로 검거했다.

A씨는 홀로 선상 낚시중 음주를 하고 선박운행은 한 것으로 진술했다고 전했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해상에서의 음주운항은 대형사고로 직결되는 만큼, 특히 다중이용선박은 물론 조업선박 대상으로 음주운항 근절을 위해 지속적인 단속과 계도활동을 전개 하겠다” 고 전했다.

<사건팀>



모닝뉴스 기자 newsmorning@daum.net        모닝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