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06(금) 18:53
English 日文 中文
거제시, 올 상반기 청년 200명 민간기업 입사
  • 입력날짜 : 2019. 07.17. 18:07
카드뉴스
거제시(시장 변광용)는 올해 상반기 거제 청년 일·잠자리도움사업을 추진해 200명의 청년을 105개 관내 기업체와 사회적 기업 등에 채용시키는 성과를 거두었다고 16일 밝혔다.

거제 청년 일·잠자리도움사업은 행정안전부 지역주도형 일자리사업으로 기업 등에서 청년을 채용할 경우 인건비와 4대 보험료를 월 2백만 원씩 1년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상반기 거제시가 추진한 거제 청년 일·잠자리도움사업의 규모는 총 200명으로 전국에서 최대 물량이다.

거제시는 2015년 이후 조선산업 불황에 따른 구조조정 여파로 1만 2천여 명의 청년인력이 외부로 유출되면서 기업 등에서 청년을 적기에 채용하지 못해 사업추진에 많은 어려움을 겪었다.

이에 따라 지난 5월부터 사업대상을 5인 이상 사업체로 완화하고, 기업당 지원 대상인원도 확대하여 105개 기업을 대상으로 청년 200명의 채용을 지원했다.

상반기에 청년들이 취업한 직종을 살펴보면 조선업 108명, 농수산업 7명, 선박구성부분품 및 설계업 63명, 건설․전기․조경업 15명, 여행업 3명, 기타 4명이며, 취업분야는 용접, 취부, 자재관리, 설계, 사무행정, 회계경리, 소방점검, 상품개발, 품질관리, 홍보․마켓팅 등으로 다양하다.

특히 채용된 청년 200명중 42명은 타 지자체에서 취업을 위해 거제시로 전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 관계자는 “청년들이 거제에서 직장을 구해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하반기에도 민간기업 등에 80명의 청년채용을 지원할 방침이라”며, “관내 기업과 업체 등에서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거제청년 일·잠자리 도움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거제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을 참고하면 되고, 구체적인 사항은 거제시 일자리정책과로 문의하면 된다.


모닝뉴스 기자 newsmorning@daum.net        모닝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