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09.29(화) 11:15
English 日文 中文
거제시 남부면, ‘수국 반, 사람 반’연일 북새통
  • 입력날짜 : 2020. 07.14. 18:03
수국으로 명소가 딘 거제시 남부면.
작은 마을 거제시 남부면이 수국 반, 사람 반으로 연일 북새통이다.

수국이 보름 전부터 만개해 전국에서 많은 사람이 이 마을을 찾고 있기 때문이다. 평소에 간혹 지나던 차량들도 도로에 꼬리를 물고 저구마을로 향한다.

저구마을엔 수국으로 비탈진 법면을 가득 채운 저구 수국동산이 있다.

수국동산은 5년 전부터 면사무소와 면민이 힘을 모아 1500평 되는 면적에 수국 4000그루 정도를 심고 가꾸어 수국의 핫 플레이스가 됐다.

규모에 한 번 반하고 아기자기하게 가꾼 포토 존에 또 한 번 놀란다.

남부면에 들어오는 주요 도로변에 화려한 자태를 뽐내는 수국은 더 장관이다. 드라이브를 즐기는 분들에게 수국은 사치 이상이다.

서울에 거주하는 A씨는“도시를 벗어나 여유를 찾고 싶어 거제 저구마을의 수국을 찾아 왔다. 정말 오길 잘했다는 생각이 든다. 여기저기 핀 수국이 송이도 크고 은은하면서 예쁘다. 사진을 많이 찍어서 인생 사진을 만들고 싶다. 내년에도 또 올 것 같다”고 말했다.

추완석 남부면장은 “남부의 수국은 전국에서 으뜸이다. 도로변과 수국동산에 핀 수국은 절로 감탄사를 자아낸다. 수많은 분들이 해마다 거제 남부의 수국을 보려 먼 길을 마다않고 오신다. 지역경제에 도움을 주시는 분들께 감사드리며 수국은 남부면의 자산이니 아껴주시면서 맘껏 즐겼으면 한다”고 말했다.

남부면 수국은 거의 1만 그루 정도가 되며 토양의 산성도에 따라 연한 푸른색에서 보라색까지 다양하게 피어있다.

올해 수국은 앞으로 보름정도 더 볼 수 있다.


오정미 기자 newsmorning@daum.net        오정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