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1.30(월) 16:59
English 日文 中文
서만훈 고성부군수, 가을 적조 방제현장 점검
  • 입력날짜 : 2020. 10.19. 10:50
서만훈 고성군 부군수는 지난 16일 고성 하이면 해역에서 발생한 유해성 적조 방제현장을 방문하여 방제작업 실태를 점검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서 부군수는 하이면 해역의 어업현장을 세심하게 살피는 한편 방제선을 동원해 적조 방제작업에 힘쓰는 어업인과 관계공무원을 격려하고 피해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군은 지난 7월 초 적조발생 대비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어류 양식장에 대한 사육량 조사, 방제장비 일제조사 및 어업인 특별교육 등을 실시했으며 지속적으로 적조예찰을 실시하여 적조발생에 대비해 왔다.

국립수산과학원에서 지난 14일 오후 6시께 하이면 해역에 적조주의보를 발령함에 따라 초기 적조확산 방지를 위해 다음날부터 즉시 방제장비 및 방제선을 투입해 방제작업을 실시했다.

또한, 긴급 초동대응에 이어 고성 연안 전체 해역에 예찰활동을 강화하고 적조 발생상황을 신속하게 어업인에게 제공하고 있으며 양식어장에 대한 산소공급, 사육 밀도조절, 사료공급량 조절 등 어장관리 지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박은정 어업생산담당은 “적조 발생 이후 적조 대응상황실 가동·어장관리 지도반을 운영하는 등 어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조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오정미 기자 newsmorning@daum.net        오정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