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1.23(월) 14:46
English 日文 中文
고성군, 창업 초기 청년어업인에게 희망을
11월 30일까지 2021년 청년어촌정착지원 사업 접수
  • 입력날짜 : 2020. 11.17. 14:59
고성군(군수 백두현)은 오는 11월 30일까지 2021년 청년어촌정착지원 사업 신청을 접수받는다고 17일 밝혔다.

청년어촌정착지원 사업은 어업경영을 시작한 지 3년 이내(예정자 포함)인 만 40세 미만의 청년어업인의 안정적인 어촌 정착을 지원해 어촌 이탈을 방지하고 우수한 청년인력의 어촌 유치를 통해 어촌의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하는 정책으로 지난 2018년부터 매년 시행하고 있다.

기존 선정자의 높은 만족도를 수렴하여 국·도비 확보에 주력한 결과 2018년 1600만 원이던 지원 금액이 2021년 6300만 원으로 4배 가까이 증액되었으며, 선정 인원도 2018년 2명에서 2021년 7명(예정)으로 3배 이상 늘어났다.

사업대상자 선정 시 우선순위는 2020년도 사업대상 선정자, 귀어업인, 후계어업경영인, 현지 거주 청년어업인, 어업창업예정자 순이다.

선정 시 매월 어업경력 1년차 100만 원, 2년차 90만 원, 3년차 80만 원이 지원되고, 지원받은 자금은 어업 경영비 및 어가 가계자금으로 사용 가능하다.

최맹철 연안관리담당은 “청년어업인의 안정적인 어촌 정착을 위해 2021년 청년어촌정착지원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구비서류 및 접수 방법 등의 자세한 사항은 고성군 홈페이지 내 [알림마당]-[고시공고]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문의는 고성군 해양수산과(055-670-2475)로 하면 된다.


오정미 기자 newsmorning@daum.net        오정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