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09.19(일) 14:08
English 日文 中文
통영시 대혈도 서방 1km 해상 기선권현망-중국어선 충돌
  • 입력날짜 : 2021. 07.23. 13:47
통영해양경찰서는 23일 오전 3시 58분께 통영시 한산면 대혈도 서방 약 1km(0.5해리) 해상에서 A호(77톤, 기선권현망, 통영선적, 승선원 9명)와 B호(497톤, 활어운반선, 중국선적, 승선원 10명)가 충돌했다는 신고를 접수해 구조했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조업 차 항해 중이던 A호가 투묘 중인 B호의 좌현 현측을 충돌해 A호와 같은 선단선 선원이 119를 경유해 통영해경으로 신고한 것이다.

통영해경은 경비함정, 통영파출소 연안구조정, 통영구조대를 보내 오전 4시 12분경 도착, 허리와 가슴 등 통증을 호소하는 A호 선장과 선원 3명을 119구급차를 이용하여 인근 병원으로 이송하였다.

A호는 정 선수가 파손, B호는 좌현 현측에 50cm가량 파공이 발생하였으며 A호 선원 4명 외에 나머지 선원과 승객들은 부상이 없는 것으로 전했다.

통영해경은 A호 선장 상대 음주측정 결과 특이점 없었으며,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반지연 기자 banji1052@naver.com        반지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