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6.17(월) 15:41
아이오넷-에이더(Aethir) 파트너십, 'GPU 인프라 확장’
  • 입력날짜 : 2024. 05.16. 17:05

분산 컴퓨팅 기술 기업 아이오넷(io.net)이 AI 중심의 GPU-as-a-Service 기업 에이더(Aethir)와 파트너십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확장의 첫 단계로 아이오넷은 에이더로부터 300개의 NVIDIA H100 GPU를 도입하여 네트워크에 통합했다. 양 쪽은 5월 말까지 총 1,000개의 H100 GPU를 배치할 계획이며, 이는 일반적인 Web3 기업이 보유한 H100 GPU의 세 배에 달하는 수치로, 사용자들의 컴퓨팅 파워를 크게 증강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업체 측에 따르면, 시장에서 가장 강력한 GPU 중 하나인 NVIDIA H100은 AI 학습 및 대규모 컴퓨팅 시뮬레이션과 같은 고강도 작업을 효율적이고 빠르게 처리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아이오넷 측은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자사의 GPU 인프라를 대폭 확장했다”라면서 “이는 AI 컴퓨팅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한 지속적인 노력의 중요한 전환점이 될 수 있다”고 전했다. 또한 “이번 발전은 아이오넷의 서비스 제공을 강화할 뿐만 아니라 분산 컴퓨팅 네트워크의 경쟁 환경에서 굳건한 위치를 지닌다”고 설명했다.

아이오넷의 CEO 아마드 샤디드는 "이번 확장은 분산 컴퓨팅 분야를 선도하는 아이오넷에게 중요한 도약을 의미한다”라면서 “추가 GPU 용량은 점점 더 복잡하고 요구가 많은 컴퓨팅 작업을 처리할 수 있도록 하며, 우리의 지속적인 혁신과 경쟁력 있는 사용자 경험(UX)에 대한 약속을 강화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에이더의 CEO 다니엘 왕은 "AI 분야의 끊임없는 진화는 점점 더 많은 GPU 파워를 필요로 한다”라면서 “에이더의 NVIDIA H100 공급을 통해 AI 및 머신러닝 기업이 혁신적인 AI 플랫폼을 출시하고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전했다.
한편, 아이오넷은 분산 컴퓨팅 분야에서의 지속적인 성장과 기술 진보에 전념할 계획이다. 회사는 고객의 변화하는 요구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최첨단 네트워크를 유지하기 위해 헌신하고 있으며, 많은 고객이 중앙집중식 서비스에서 제공하는 것보다 저렴한 비용으로 확장 가능한 분산 클러스터에 접근하기를 원한다고 전했다.


오영주 기자 ohyj87@naver.com        오영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