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4.04.16(화) 17:17
‘거제인’은 우락부락 ‘뱃놈’이 아니었다

권력의 뒤안길서 꽃핀 ‘유배문학’ 거제를 빛내다

예전에 ‘거제’ 하면 떠오르는 단어가 ‘뱃놈’ ‘섬놈’ ‘쎈놈’ ‘거친놈’ 등이다. 이웃 통영의 양반(?)들은 거제쪽 방향…

이         름
이   메   일
이 모 티 콘
제         목
내         용
스팸글 자동등록을 막기위해 왼쪽의 글자를 입력해 주세요.
최신순 조회순 덧글순